로그인 | 포토/TV | 뉴스스크랩
정치 사회 경제 라이프 문화 오피니언 유통 미디어
 

 

아디다스, 24/25시즌 클럽 홈 저지 출시

최진수 기자 | 승인 24-05-17 23:12 | 최종수정 24-05-17 23:12(편집국)

유용한 뉴스를 공유해보세요.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코리아(이하 아디다스)가 24/25 축구 시즌을 맞이해 최신 기술력과 헤리티지를 담은 5개 축구 클럽 FC 바이에른 뮌헨, 아스널, 레알 마드리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벤투스의 새로운 홈 저지를 출시한다. FC 바이에른 뮌헨, 아스널 저지는 이달 17일부터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 및 주요 매장에서 구매가 가능하며, 레알 마드리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벤투스의 홈 저지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아디다스는 이번 24/25시즌 홈 키트를 세계적인 선수들이 압박감 속에서도 자신감 있게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아디다스의 최신 기술을 탑재한 경량 소재로 구성했다. 선수들이 실제 경기에서 착용하는 어센틱 저지에는 공기 순환을 극대화하는 히트레디(HEAT.RDY)기술을 적용해 시원하고 편안한 착용감으로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무더운 날씨 속에서 경기를 관람하는 팬들을 위한 홈 저지에는 뛰어난 통기성의 에어로레디(AEROREADY) 소재를 활용했으며, 이 소재는 땀을 흡수하여 몸을 건조하게 유지하기 때문에 오랜 시간 쾌적함을 유지할 수 있다. 모든 저지는 100% 재활용할 수 있는 친환경 소재로 제작했다.

가장 먼저 공개한 FC 바이에른 뮌헨 홈 저지는 클럽 역사상 처음으로 트리플 레드 컬러웨이의 세 가지 다른 음영 디자인을 도입했다. 올 레드 핏은 팬들에게 익숙한 전통적인 스트라이프 디자인을 새롭게 해석하며 짙은 레드와 옅은 레드 스트라이프가 합쳐져 극적인 미학을 연출한다. 클럽을 대표하는 레드 컬러와 물결 무늬의 겹침은 독일에서 유일하게 분데스리가, DFB 포칼컵,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차지한 팀으로서 바이에른 뮌헨 팬들에게 자부심을 심어준다. 구단의 모토인 ‘우리는 우리다’를 의미하는 ‘Mia san Mia’는 관중석의 팬들과 경기장의 선수들을 하나로 연결해주며 변함없는 열정과 자부심을 기리기 위해 저지의 바깥쪽 뒷목에 쓰여 있다. 클럽과 바이에른 주를 상징하는 다이아몬드 문양과 클럽 엠블럼은 주요 디자인 요소로 함께 배치돼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아스널의 홈 저지는 클럽을 상징하는 대포를 전면에 배치해 1989/90 시즌 이후 35년 만에 클럽 엠블럼을 대체하는 디자인을 선보인다. 전체적으로 독특한 구조의 직물을 사용해 질감이 느껴지는 블록 레드와 화이트 베이스의 클래식한 컬러웨이에 네이비 컬러를 더해 신선하면서도 현대적인 느낌의 미학을 완성했다.

아디다스는 오는 여름 레알 마드리드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벤투스의 홈 저지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아디다스는 블록코어 트렌드로 보다 다양한 디자인의 저지를 찾는 MZ 세대를 겨냥한 레트로 스타일의 ‘오리지널스 풋볼 컬렉션’을 선보인다. 오리지널스 풋볼 컬렉션의 저지는 클럽 홈 저지와는 완전히 다른 핏, 원단을 특징으로 하며 스포츠 성능보다 라이프스타일의 미학을 기반으로 디자인됐다. 축구 문화를 즐기고 싶은 새로운 세대가 기념할 수 있는 헤리티지를 담아, 현재의 스트릿 스타일에 큰 영향을 미쳤던 1970년대, 80년대, 90년대의 아이코닉한 룩을 재탄생시켰으며, 독일, 스페인, 아르헨티나, 멕시코 등 아디다스가 후원하는 국가대표 축구팀의 고유한 역사를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24/25시즌 클럽 홈 저지’와 ‘오리지널스 풋볼 컬렉션’은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스토어와 아디다스 브랜드 플래그십 서울, 강남 브랜드센터, 홍대 브랜드센터 및 아디다스 주요 매장에서 만날 수 있다.

[서울 : 아디다스코리아]
 
Copyrightⓒ한국미디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성전자, 갤럭시 북4 엣지 공개
블루바이저, LG클로이 로봇에 탑재된 영어 AI 면접 서비스 일본 EDIX 도쿄 전시
유통NEWS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제주특별자치도 별이 흐르는 “청수리”마을공동체 반딧..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아시아나항공, 문화예술 진흥 ..
2024년 인천국제해양포럼(Incheon Inter..
한국민속촌, 경기아트센터 경기국악원과 문화·관광 ..
법무법인 집현전 이효재 변호사 통합자세의학회 학회 ..
 
최신 인기뉴스
한화그룹, 미국 필리 조선소 인수… 국내 기업 최초..
서울시자살예방센터 ‘자살예방 정책 학술 심포지엄’ ..
한국여성재단 ‘디지털 아카이브 구축사업’ 킥오프 미..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한국미디어일보 / 등록번호 : 서울,아02928 / 등록일자 : 2013년12월16일 / 제호 : 한국미디어일보 / 발행인 : 백소영,  편집인 : 백승판,  논설위원(대기자) : 이명기외  / 발행소(주소) : 서울시 중구 을지로99, 4층 402호 / 전화번호 : 1566-7187   FAX : 02-6499-718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소영 / 제주특별자치도 지국, 경상도ㆍ부산ㆍ울산 지국, 대전ㆍ충정ㆍ세종 지국, 전라도 지국

copyright(c)2024 한국미디어일보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